“결혼식장 예약·방문상담도 OK” 웨딩북 컨시어지

하우투메리가 4월 13일 호텔에 상주하는 컨시어지를 웨딩 분야에 접목한 웨딩북 컨시어지 서비스를 선보였다.

웨딩홀 컨시어지는 웨딩홀 예약이나 방문 상담을 돕는 서비스. 실시간 채팅과 전화 상담을 통해 조건별 웨딩홀을 확인할 수 있다. 이 서비스를 통해 수도권 웨딩홀을 방문해 계약하면 150만 원 가치 캐시백을 비롯해 롯데손해보험과 제휴한 1,800만 원 상당 보장 웨딩보험 무료 가입 등 혜택을 제공한다.

하우투메리는 결혼 준비 앱인 웨딩북을 운영 중인 스타트업으로 벤처투자사 등을 통해 누적 투자액 48억 원을 유치한 바 있다. 이 회사 주상돈 대표는 웨딩 시장의 정보 비대칭성을 해소하는 한편 예비 부부에게 경제적이고 안정적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웨딩홀 컨시어지 서비스는 웹과 앱을 통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