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큐브·카카오브레인 ‘AI 개인화 플랫폼’ 공동 투자

0

케이큐브벤처스가 카카오브레인과 함께 인공지능 개인화 플랫폼 스타트업인 스켈터랩스에 공동 투자했다고 밝혔다.

스켈터랩스는 구글과 카이스트 인공지능 연구소 출신 인재가 설립한 스타트업. 머신러닝과 딥러닝 기술을 이용해 생활 신기술과 서비스를 개발 중이다. 소비자 데이터와 딥러닝을 결합해 커머스와 콘텐츠, 커뮤니티, 메신저 등 다양한 분야에 AI 개인화 솔루션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에 따라 이미 자동화 라이프로깅 서비스와 항공권 예약 서비스, 판매정보관리 시스템, 챗봇 같은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자동화 라이프로깅 앱은 출시한 상태이며 항공권 예약 서비스와 POS 시스템은 출시를 앞두고 있다.

또 특정 언어에 국한되지 않고 의도와 문맥상 개체를 추출하는 다이얼로그 매니지먼트(DM)를 개발해 AI 기반 대화형 인터페이스용 프레임워크도 마련하겠다는 계획. 이를 통해 맞춤형 어드바이저 기능을 강화하는 한편 영상과 음성 복합 신호 인식과 처리 기술, 사물인터넷 환경을 통합하는 파이프로그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케이큐브벤처스 측은 이번 투자가 스타트업 생태계화 협업해 인공지능 기술 역량을 확보하고 기반 서비스 보편화에 한걸음 다가선다는 취지로 이뤄진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스켈터랩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