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많은 일을 하는 것

0

출처 GettyImages

창업자에겐 스타트업을 일으켜세울 단 한번의 기회가 있다. 비록 스타트업과 관련한 개념 대부분이 예컨대 90%는 망한다는 것처럼 수치적인 것이지만 창업자 본인에게는 마치 0과 1의 개념처럼 회사를 성공시킬지 혹은 문닫게 할 것인지 2가지 사실만 존재한다. 또 이들에겐 큰 성공이 적당한 성공보다 좀더 나은 정도일 뿐이다. 물론 실패는 안 좋은 일이고 어떤 형태라도 성공이 실패보다야 낫겠지만 말이다. 성공이 어떤 형태로 다가왔느냐는 실패하지 않아야 한다는 사실보다 덜 중요하다. 이 글을 읽는 독자가 창업자라면 잘 알고 있을 것이다.

이런 사실 때문에 여러분은 위험 요인을 최소화하려 노력하고 있을 것이다. 크지 않더라도 좋으니 성공을 위해 말이다. 충분히 합리적인 생각이다. 인간이라면 으레 10억 달러를 얻을 1% 확률보다 100만 달러를 얻을 90% 확률을 선택하기 마련이다. 통계학자가 이를 반박하더라도 말이다.

하지만 이런 식으로 리스크를 최소화하려는 행동이 결국 성공 확률을 줄여준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예를 들어 하나 이상 제품군을 보유하고 있는 경우가 있겠다. 보통 이런 식으로 얘기가 시작된다. 회사를 아주 크게 키워줄 것으로 기대되는 상품 하나를 만들어낸다. 하지만 완성 단계를 넘어서자 이미 시장이 포화 상태이거나 너무 빨리 시장에 진입했다는 사실을 알아채게 된다. 또는 판매를 위해 고객에게 다가서자 이들이 다른 제품을 원해올 때도 있다.

이에 당신은 두 번째 제품은 쉽게 만들어낼 수 있을 거라 생각하며 일을 진행한다. 그렇게 두 번째 제품까지 세상에 나오게 되지만 이 중 어느 것도 큰 성공을 이뤄내지 못한다. 그제서야 당신은 세 번째 제품을 생각하기 시작한다. “자, 그만하세요.”

스타트업의 목적은 무엇인가. 어떤 제품을 만들어 고객이 요구하는 솔루션을 제공해주고 이를 대가로 풍요로운 삶을 살고자 하는 것이라면 이 칼럼은 여기서 그만 읽고 그냥 생각한 대로 계획을 이어가면 된다. 여러분이 하는 그 일이란 확장성이 좋지 않기에 참된 의미로 스타트업이라 부를 수 없을 것이다.

하지만 이로 인해 여러분은 즐거운 삶을 살고 있다. 물론 모두가 그렇다고 말할 수 있는 중요한 부분이기도 하다. 이런 길이 당신이 걸어야 할 길이라 여긴다면 눈을 크게 뜨고 현실을 직시해야 한다. 여러분의 회사는 더 이상 스타트업이 아닌 다른 회사를 위해 프로젝트를 수행해주는 회사일 뿐이다.

산업 전체를 무너뜨릴 수 있을 만한 제품을 만드는 확장성 있는 스타트업이 목적이었다면 과연 본인 회사의 제품이 기업을 ‘글로벌’하게 성공시켜주면서 산업 전체를 바꿀 수 있을 만큼 엄청난 것인지 자문해보기를 바란다. 만일 여기서 대답이 “그렇지 않다”면 그건 좋은 답이 아니다. 만일 대답이 “둘 다에 해당한다”고 해도 옳은 답이 아니다. 그 정도로 대단한 제품이 2개씩 있다면 동전을 뒤집어 이 중 하나만 택해 시장에 내놔도 엄청난 성공을 거둘 수 있다는 말인가? 만일 그렇다면 정말 하나를 선택해 내보내고 아니라면 그 제품 모두 ‘킬’시켜야 한다. 이 두 옵션만이 올바른 방법이다.

“그냥 제품 2개를 모두 운영하면 안 되나요?” 이렇게 물어온 기업이 여러분이 처음은 아니다. 하지만 이에 대한 필자의 대답은 이미 상당한 수익을 내는 중이 아니라면 그렇지 하지 말라는 것이다. 제품을 둘 다 유지해야 할 좋은 이유를 갖고 있다고 생각한다면 아마 대부분은 스스로를 속이고 있을 가능성이 높다. 이런 감정은 배제하고 어떤 제품이 여러분의 회사에 더 많은 돈을 가져다줄지 어떤 제품을 킬시켜야 할지 이성적으로 결정하기를 바란다. 너무 많은 일을 한 번에 하려 하지 말아야 한다.

이 글을 읽는 독자가 만일 한국에서 스타트업을 하고 글로벌 진출에 도움을 받고 싶다면 이 글을 개인적인 초대장으로 여기고 연락을 줘도 좋다. 페이스북이나 트위터(@aviramj), 이메일(aviram@jenik.com) 모두 좋다.

 

Doing too much

Startup founders have one chance to make their startups work; while the entire startup concept is statistical (more than 90% of startups fail, etc) for the startup founder there is success or failure, zero or one.

Also, for the startup founder being a huge success is just slightly better than being a moderate success. Failing is bad, and every form of success is much better than failure. The difference between forms of success is much less important than not failing.

If you’re a startup founder, you already know all that.

This naturally leads you to try and minimize your risk. You want to ensure your startup’s success, even if that success is not as big as it could be. This makes rational sense: to a human being who has one attempt, a 90% chance to win one Million dollars is a lot better than 1% to win one Billion dollars, even if the statisticians won’t agree.

But what if when trying to minimize the risk, you actually hurt your chances of succeeding? One frequent example for this is having more than one product in your offerings.

Here’s how it usually starts: you develop a product which you believe is going to make your company very successful. You finish developing and find that the market is too competitive, or maybe you’re too early for the market and there aren’t enough customers; or maybe you start contacting customers and they ask about a different product. You feel that you can easily develop that second product and continue to do it – you now have two products to offer which makes your sales people more confident, but neither one is a huge success. You start thinking about a third product to complement the offering. Stop.

What is your purpose for running the startup? If your goal is to manage projects – in other words, build solutions per customer requests in order to make a decent living – you can continue in this direction and stop reading this column. You won’t be a “startup” in the real sense of the word because what you are doing isn’t very scalable. But you may have very enjoyable living, which we can all agree is important. If you decided this your path, open your eyes and face the truth: you are not a startup, but rather a company that does projects for other companies.

If your purpose is to be a scalable startup, one that makes a product that can discrupt an industry, you have to ask yourself: which of my products is that industry-changing, amazing product that can make my startup a huge global success? If you are not sure, you don’t have a good answer. If you think the answer is “both”, that’s not a good answer either. If you really had two amazing products, we could have agreed to flip a coin and choose one at random, and make you a Billionaire, right? So choose one, or decide the answer is “none” and kill both. Those are the only two good answers.

You’re not the first to ask: “can’t I juggle just two products?”. But the answer is: not unless you are already making substantial revenues. If you think have a real good reason for keeping both, you are most likely fooling yourself. Try to step out of the emotions and rationally decide on which product is going to be your money maker and kill the other one. And stop doing too much.

If you are a Korean startup that needs help going global, I want to hear from you! Consider this a personal invitation to contact me for help. I’m on Facebook, Twitter (@aviramj) and you can email me at: aviram@jenik.com to tell me how I can help you.

About Author

아비람 제닉 코이스라 시드 파트너스 이사
/ aviram@koisraseedpartners.com

아비람 제닉(Aviram Jenik)은 비욘드 시큐리티(Beyond Security)의 창업자이자 CEO로서 이스라엘 멘토로 구성된 한국 최초의 시드 펀드인 코이스라 시드 파트너스(KOISRA Seed Partners)의 이사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