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큐베이팅에서 엑싯까지…’ 스파크랩 벤처스 출범

0

스파크랩이 신규 벤처 캐피털(VC) 사업자인 ‘스파크랩 벤처스(SparkLabs Venture)’를 출범하고
2천 만 달러 규모 펀드를 바탕으로 한국, 동남아시아 초기 스타트업 투자를 시작한다.

스파크랩은 지난 2012년 설립한 글로벌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로 지금까지 매년 두 차례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총 80여 개의 초기 스타트업에 투자해 왔다. 이후 졸업 기업의 후속 투자 유치율은 79%로 미미박스, 노리, 제노플랜 등 20개 이상의 스타트업이 해외 시장에 진출했다.

지난 27일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스파크플러스에서 열린 출범식에는 실리콘밸리 지역구 8선 출신의 마이크 혼다 美 전 하원의원이 포함된 고문단과 임직원, 내외빈이 참석해 본격적인 스타트업 투자 활동의 시작을 알렸다.

스파크랩 벤처스 고재우 이사_스파크랩 김유진 공동대표_스파크랩 벤처스 마이크 혼다 고문_강윤석 대표_스파크랩 이한주 대표

1호 펀드인 스파크랩 벤처스 이그니션 펀드(SparkLabs Ventures Ignition Fund)는 총 5,000만 달러 규모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주 투자 대상은 초기 단계인 시리즈 A 단계의 한국 및 동남아시아 출신 기업이다.

고문단에는 실리콘밸리를 지역구로 오랜 기간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입법 활동을 활발하게 펼쳐 온 마이크 혼다 전 미연방 하원의원이 포함됐다. 마이크 혼다 전 의원은 펀드 고문으로서 스파크랩 벤처스의 투자 활동 및 포트폴리오 사의 해외 시장 진출 및 엑싯(exit, 투자회수) 기회 발굴 등 다양한 분야에 관여할 예정이다.

또한, 쿠팡 공동창업자 출신의 고재우 이사가 스파크랩 벤처스에 합류했다. 그 밖의 고문단으로는 트위터, 에어비앤비, 드롭박스 등 유니콘 기업들에 초기 투자한 투자자 리팩터 캐피탈(Refactor Capital)의 데이비드 리(David Lee) 대표, 인도네시아 대표 유니콘 기업인 고젝(GO-JEK)의 창업자 나디엠 마카림(Nadiem Makarim) 등이 참여한다.

강윤석 스파크랩 벤처스 대표

강윤석 스파크랩 벤처스 대표는 축사를 통해 “스파크랩은 2012년 설립 이후 글로벌 씨드(seed) 투자 펀드, 사물인터넷 및 핀테크 전문 액셀러레이터, 베이징, 타이베이 액셀러레이터 등을 론칭시키며 빠르게 확장해 왔다”라며, “이번 벤처 캐피털의 출범을 통해 초기 단계 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하고, 네트워크와 노하우 등의 지원을 통해 우수 스타트업과 글로벌 시장간의 가교 역할을 하는 것이 목표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About Author

김재희 IT칼럼니스트
/ wasabi@venturesquare.net

신제품을 써보는 게 좋아 덜컥 입사해 버린 PC활용지 기자를 거쳐 이제는 15년차 생계형 글쟁이. 바퀴 달린 모든 것을 사랑하며 질주를 즐기는 드라이버/라이더/스키어. 그리고 지금도 현재진행형인 Dreamer...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