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찍는 맛도 다르다” 필름 넣고 찍는 퓨전 디카

0

디지필름(digiFilm)은 70년 역사를 지닌 카메라 제조사인 야시카(YASHICA)가 아날로그 카메라 시절 축적해둔 기술을 바탕으로 디지털과 아날로그를 융합한 새로운 컨셉트를 내걸고 만든 제품이다.

야시카는 과거 전자 제어 셔터를 갖춘 카메라를 만든 바 있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과거 내놨던 Y35라는 제품을 디지털화했다고 할 수 있다. 복고풍 필름 카메라 리프트 레버와 필름 카트리지를 연상케 하는 디지필름을 카메라에 실제로 넣어서 쓰는 구조로 이뤄져 있다.

디지필름에는 4가지 종류가 있다. ISO 1600 하이스피드, 120 포맷 6×6, 모노크롬 사진을 촬영할 수 있게 해주는 ISO 400 블랙앤화이트, ISO 200 울트라 파인이 그것.

어떤 디지필름을 선택하느냐에 따라 사진 특징도 바뀐다. 물론 디지털 제품답게 사진은 카메라에 저장할 수 있다. 이 제품으로 촬영한 데이터는 SD카드에 저장된다. 하지만 사진 특징이 필름에 맞춰진다는 건 아날로그 카메라 시대와 같다. 실제로 리프트 레버를 조작하지 않으면 셔터를 누를 수 없다는 것 역시 과거 제품과 같은 것.

기본 사양을 보면 1/3.2인치 CMOS 센서를 내장했고 해상도는 14메가픽셀, 3264×2448, 밝기 f2.0을 지원한다. 5스텝 EV 컨트롤와 하이스피드 전동 셔터 등을 갖췄고 SD카드 저장 슬롯을 곁들였다. 전원은 AA 건전지 2개를 이용하며 마이크로USB 단자를 통해 데이터를 주고받을 수 있다. 크기는 본체 기준 100×64×28mm, 렌즈나 스위치부까지 포함하면 110×70×55mm다.

이 제품은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킥스타터를 통해 자금을 모으기도 했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김재희 IT칼럼니스트
/ wasabi@venturesquare.net

신제품을 써보는 게 좋아 덜컥 입사해 버린 PC활용지 기자를 거쳐 이제는 15년차 생계형 글쟁이. 바퀴 달린 모든 것을 사랑하며 질주를 즐기는 드라이버/라이더/스키어. 그리고 지금도 현재진행형인 Dreamer...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