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끼리 맛집이나 병원 추천을…

0

마치마치(マチマチ)는 이웃끼리 식당, 병원 등을 추천해주는 이웃 소셜네트워크서비스다. 가까운 곳에 사는 이웃끼리 의사소통을 위한 서비스로 인근에 위치한 맛집이나 병원 등을 추천해주고 지역 이벤트 개최 정보 같은 걸 주고받을 수 있다.

마치마치에 가입하려면 휴대폰으로 SMS 인증을 해야 하며 서비스도 실명으로 등록해야 한다. 예전에는 서비스에 등록할 때 우편으로 주소 확인을 진행했지만 이 과정에서 이탈률 문제가 발생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인증수단을 SMS로 전환하면서 이탈률 문제가 크게 개선됐다고 한다.

마치마치의 장점은 서로 가까운 곳에 함께 산다는 점, 실명 인증을 했다는 점 때문에 서로간 문제나 부정적인 게시물이 거의 없다는 것이라고 한다. 마치마치는 지난 6개월 동안 서비스 지역이 2,000개에서 3배 가량 늘어난 6,300여 개로 늘었다. 이렇게 빠르게 서비스 지역이 늘어난 건 사용자간 입소문, 커뮤니티 디자이너 활용이 큰 몫을 했다는 설명이다. 커뮤니티 디자이너는 지역별 인턴과 봉사자로 인근에 사는 지인에게 꾸준히 홍보 활동을 펼친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는 주요 사용층은 아이가 있는 주부일 것 같지만 전체 사용자 중 70%는 20대 후반에서 40대, 50∼60대 초반이 20%를 차지한다고 한다. 도시에선 갓 상경한 새내기 대학생이나 직장인 이용이 점점 늘고 있다.

마치마치는 지금은 수익화보다는 사용자 확보와 지방자치단체와의 제휴에 주력하고 있다. 지자체 제휴에 초점을 맞춰 앞으로 1년 동안 50∼100곳 가량 지자체와 협력할 계획. 마치마치 측은 2016년 3월 서비스 시작 이후 고객으로부터 확실한 반응을 얻고 있다고 보고 사용자 수만 늘면 큰 시장성을 지닌 영역으로 확신한다고 밝히고 있다. 기존 SNS와 달리 단기간 성장하는 모델은 아니지만 한 번 이용하면 이탈률이 낮다는 장점이 있다. 지금도 12개월 이용 지속률은 50% 수준이다. 수익화는 MAU가 수십만에서 수백만 명에 달하면 시작할 계획이라고 한다. 이 기업은 최근 안리와 비넥스트, 개인 투자자로부터 투자금 1억 7,000만 엔을 유치한 바 있다. 마치마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이승현 IT칼럼니스트
/ roadmann@naver.com

게임앤컴퍼니 이사. 1990년대 PC 게임매거진 기자, 2000년대 게임스팟 편집장을 거쳤으며 현재 게임 전문 비즈니스 엑셀러레이터 게임앤컴퍼니에 재직하며 수많은 게임 스타트업과 함께 하고 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