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뱅크벤처스, AI 신약 개발 스타트업 ‘투자아’ 투자

0

소프트뱅크벤처스가 인공지능 기반의 바이오 의약품 스타트업 투자아(twoXAR)에 투자했다고 20일 밝혔다. 투자는 약 100억 원규모로 소프트뱅크벤처스와 미국의 안데르센호로위츠(Andreessen Horowitz)가 공동으로 주도했다.

이번 투자로 소프트뱅크벤처스의 이준표 파트너와 AI 신약 개발 분야 권위자이며 스탠포드대 교수인 안데르센호로위츠의 비제이 판데 바이오펀드 대표 파트너가 투자아의 이사회에 참여한다.

스탠포드대학교에서 AI 신약 개발을 연구하던 앤드류 A. 레이딘이 2014년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설립한 투자아는 방대한 생체의학 데이터를 인공지능 알고리즘에 학습시켜 후보 물질 간의 상호작용을 미리 예측하고 부작용 우려가 있는 물질을 걸러낸다.

이를 통해 신약 개발을 위해 평균 10년에서 15년 간 수천억 원의 비용이 소요되는 과정을 단축한다. 소프트뱅크벤처스 측은 “투자아의 개발 방식이 간암과 류머티스 관절염, 2형 당뇨 등의 치료제 개발에서 기존 방식보다 신약 개발 성공률이 더 높다는 것이 입증됐다”고 밝혔다.

이준표 소프트뱅크벤처스 파트너는 “투자아 팀은 신약 개발 성공률을 획기적으로 높여 글로벌 제약회사들과 대규모 프로젝트들을 성공적으로 이끌며 우수성을 증명하고 있다”며 “일반 질병뿐 아니라 희귀 질병 치료제들을 개발해 환자들의 선택권을 넓히고 AI 신약 개발 시장의 선두 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