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이 만든 ‘요구조자용 반면마스크 가방’

0

요구조자의 골든타임을 벌어주는 반면 마스크 수납 가방을 만든 대학생들이 있어 눈길을 끈다.

최근 조치원소방본부는 화재 현장에서 요구조자를 구출하는 과정에서 유독가스 질식사 피해를 줄이기 위해 요구조자용 반면 마스크를 구입했다. 하지만 정작 문제는 화재 현장에서 반면 마스크를 요구조자에게 가져가는 일이 쉽지 않다는 것. 일반 천 가방은 화염 탓에 임무 수행에 쓰기 적합하지 않다.

이런 고민을 해결해준 제품은 조치원소방본부가 건국대학교 REO(Rescue Each Other)와 공동 제작한 요구조자용 반면 마스크 수납 가방. REO는 폐방화복을 재활용해 판매, 수익금을 소방관에게 기부하고 있다. 양측은 2월 말부터 수납 가방 디자인을 시작해 수정 작업을 거쳐 3월 25일 최종 제품을 만들어 조치원 소방서에 납품했다.

제품 디자인에도 직접 참여한 조치원 소방서 정규용 소방관은 “생각했던 디자인이 현실화되는 과정이 신기했다”면서 “가방을 현장에서 유용하게 써서 더 많은 인명을 구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