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우리도 연매출 1천억 클럽”

0

야놀자가 2017년 연 매출 1,000억 원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야놀자에 따르면 연결재무제표 기준 2017년 매출은 1,005억 원. 2015년 이후 연평균 70% 이상 고성장을 기록한 결과다.

같은 기간 영업 손실은 110억 원이다. 야놀자 측은 영업 손실의 경우 대규모 인재 채용과 글로벌 사업 진출, 레저와 액티비티 확장, 사물인터넷 등 R&D 투자, 고객 마케팅 혜택 강화 조치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또 지난해 신규 인력도 280여 명을 충원한 바 있다.

야놀자 측은 매출 1,000억 시대에 맞춰 사업 영역을 글로벌 중심으로 확대하고 숙박 O2O 플랫폼에서 글로벌 여가 플랫폼으로 도약할 목표를 세우고 있다. R&D 투자도 전문 인력을 전년대비 2배 이상 늘리는 등 혁신 기술의 공간 접목에 투자,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이를 통해 여가와 레저, 액티비티, 숙박 등 여가 시장의 디지털화에 집중할 예정. 과감한 투자로 실적 증대와 건전한 수익 실현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수진 대표는 “올해는 그간 노력이 현실에 반영되어 사업이 성장하고 여가 산업이 확장되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