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습관 잡아주는 금융비서

0

온라인 자산관리 서비스 뱅크샐러드가 사용자 지출현황 및 금융생활을 분석해 상황에 맞는 조언과 격려의 메시지를 실시간으로 보내주는 금융비서 서비스를 런칭한다고 9일 밝혔다.

금융비서 서비스는 소비습관 분석을 바탕으로 개인화 된 알람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택시비, 카페, 카드할부, 음주, 온라인쇼핑 등 다양한 지출영역에서 밀착 관리를 받을 수 있다는 설명이다.

예를 들어 충동구매를 하기 쉬운 늦은 밤 10만원을 넘기는 금액대로 3회 이상 온라인 쇼핑을 하면 ‘밤 11시 이후 쇼핑은 쓸데없는 짓!’, 카페지출이 많아지면 ‘비싼 커피를 너무 많이 마셨어요’ 등의 메시지가 사용자에게 전달된다.

금융비서는 뱅크샐러드 이용 고객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하며 별도 설정 필요없이 금융사와 연동된 금융 데이터를 토대로 과소비와 절약 여부 등을 분석해 제공한다. 조언은 지난 주 대비 지출 비교나 새로운 변화가 발견될 경우 그에 맞게 자동으로 진행된다.

김태훈 레이니스트 대표는 “뱅크샐러드는 나만을 위해 ‘1:1 맞춤 자산관리’ 조언을 해주는 PFM(Personal Finance Management) 분야 대표 서비스로, 이용자들이 쉽고 간편하게 금융 라이프를 누릴 수 있도록 길을 열어 나갈 것”이라며 “뱅크샐러드 금융비서를 통해 알뜰한 자산관리의 첫 발걸음을 내딛길 바란다”고 전했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