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세 서비스 포스텔러, 12억 투자 유치

0

모바일 운세 서비스 ‘포스텔러’를 운영하는 운칠기삼이 캡스톤파트너스, 카카오벤처스, 빅베이슨캐피탈로부터 12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포스텔러는 모바일에서 쉽고 재밌게 운세를 알려주는 서비스다. 무료로 볼 수 있는 간단한 운세부터 자체 개발한 사주분석 시스템을 결합한 개인화 프리미엄 운세까지 1,500여 개 운세 콘텐츠를 제공한다. 전체 사용자의 78%가 여성이며, 이중 대부분이 2030 세대다.

장동욱 카카오벤처스 수석팀장은 “포스텔러를 처음 방문하는 사용자 40% 이상이 입소문을 통해 자연적으로 유입하며, 1인당 평균 주 3회 이상 앱을 방문하는 등 충성 고객도 늘고 있다”고 말했다. 작년 4월 카카오벤처스는 운칠기삼에 시드 투자를 진행한 바 있다.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포스텔러는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한다. 운세 문화가 발달한 일본과 대만을 시작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심경진 운칠기삼 공동대표는 “포스텔러는 단순히 운세를 믿고 따르게 하는 것이 아니라 매일 따뜻한 조언과 힐링을 주는 친구 같은 서비스가 되는 것이 목표다. 앞으로도 포스텔러는 차별화된 양질의 운세 콘텐츠 제공과 함께 글로벌 진출 및 수익모델 다각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5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