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겨냥…메쥬 IoMT 플랫폼

0

메쥬가 5월 11∼12 양일간 충주에서 열린 2018년 춘계 대한의용생체공학회 기간 중 IoMT 플랫폼인 마이크로빅 레인보우(μBIC Rainbow)를 공개했다.

마이크로빅 레인보우는 IoMT(Internet of Medical Things) 그러니까 의료 사물인터넷 솔루션이다. 생체 신호를 수집, 처리, 진단하는 바이오 시그널 프로세서(μBIC)와 종합 개발 환경을 제공하는 통합 인터페이스(μBIC EV Kit)로 이뤄져 있다. 가로세로 10mm 이하 모듈을 통해 심전도와 호흡, 산소포화도, 광용적맥파, 근전도, 안전도, 뇌파, 혈당을 측정할 수 있는 건 물론 생체 신호 처리 알고리즘, 신호계측을 할 때에도 노이즈를 없애 손쉽게 애플리케이션을 구성할 수 있다.

심전도 신호는 MIT-BIH 데이터베이스와 미국심장협회 가이드라인을 참고하고 혈당은 ISO 15197을 참고해 분석 알고리즘을 개발하는 등 정확도를 높였다. 통합 인터페이스는 블루투스와 와이파이 통신을 기본 지원하고 텔릿(Telit) 무선통신 모듈을 적용, 해외 국가별 통신 환경에 맞춰 개발이나 테스트를 할 수 있다. 또 GPS와 움직임, 마이크, 체온 등 추가 센서와 터치스크린을 곁들여 보도 하나로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다.

메쥬 측은 마이크로빅 레인보우를 이용하면 손쉽게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어 생체 신호 처리 경험이 없는 타 산업 종사자도 다양한 분야에 응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박정환 메쥬 대표는 “IoMT 기기를 개발하는데 필수적인 주요 기능을 보드에 집적해 애플리케이션 개발자는 통합 인터페이스를 통해 최적의 개발 환경 구축이 가능하다”며 “IoMT 솔루션 개발과 테스트 시간,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쥬는 (재)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가 수행 중인 차세대 생명·건강 생태계조성사업, 디지털헬스케어 얼라이언스 네트워크를 활용해 제품을 개발했다고 덧붙였다. 메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