측정하면 토큰을…블록체인 스마트체중계

0

아스테라가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체중계 아스테라(Astera)를 발표했다. 아스테라는 심박수와 몸무게, 체온, 혈압, 체지방량, BMI지수, 골격근량, 심전도 등 8가지 생체 데이터를 측정해 토큰으로 보상해주는 탈중앙 플랫폼이다. 의료기관이나 연구소, 보험사 등 생체 데이터를 필요로 하는 기관은 이 플랫폼을 통해 중개 수수료 없이 데이터를 얻을 수 있다.

아스테라는 사용자가 직접 수집하는 생체 데이터를 가치화, 블록체인 토큰으로 보상해 사용자가 꾸준히 써서 구매비용을 회수하는 건 물론 회수 이후 수익도 낼 수 있다. 건강과 금전적 수익을 동시에 낼 수 있다는 것.

측정한 생체 데이터는 분석 기법을 거쳐 가공되며 실시간으로 아스테라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식별 정보와 생체 데이터는 암호화되며 분산된 아스테라 블록체인 네트워크에 저장된다.

정재호 아스테라 대표는 “블록체인을 활용해 사용자에게 무료로 건강 상태 측정기기를 제공하고 자발적으로 생체 데이터를 측정할 동기를 부여할 수 있다”면서 “이를 통해 사용자에게 건강 증진 환경을 부여하고 의료계 발전에 기여할 생태계를 만드는 게 비전”이라고 밝혔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