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7억 투자 유치 브리치 “글로벌 서비스 성장할 것”

0

브리치가 현대기술투자, 포스코기술투자, 인터베스트, 캡스톤파트너스, 제넷으로부터 37억 원 규모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로 브리치의 누적 투자액은 72억 원이 됐다.

브리치는 가로수길이나 홍대 등 트렌드 거리에 위치한 페션샵 상품을 모바일로 구입할 수 있게 해주는 모바일 패션 커머스 스타트업이다. 서비스 2년 만에 연매출 200억 원을 넘었고 롯데백화점 내 5개 매장 오픈, 지롤라모 판체타와 공동 브랜드인 지로몬도를 론칭하는 등 옴니채널 솔루션 플랫폼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서용덕 현대기술투자 이사는 “실제로 월 1억 이상 매출샵이 늘어나는 등 로드샵을 위한 유니크한 옴니채널 플랫폼으로서의 가능성을 확신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진욱 브리치 대표는 “그동안 축적한 인프라와 노하우를 기반으로 국내 중소 브랜드와 소비자가 쓰기 편리한 커머스 환경을 만들 예정”이라며 “일본에서의 투자와 이커머스 협업을 통해 한일 콘텐츠 및 마케팅을 아우르는 글로벌 서비스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브리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