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90% “카풀 합법화 찬성”

0

직장인 10명 중 9명은 카풀 합법화에 찬성한다는 설문 조사가 나왔다. 블라인드가 지난 9월 4∼10일까지 일주일간 직장인 5,68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다.

현행법은 자가용을 이용한 영업을 금지하지만 출퇴근 시간에 한해 예외적으로 허용하고 있다. 이에 택시업계는 규제를 더 강화해 카풀 앱 자체를 전면 금지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설문 조사 결과를 보면 직장인들은 출퇴근 시간만 허용하는 현행법 규제조차 과도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카풀 서비스 규제 방향을 묻는 질문에 24시간 전면 허용해야 한다는 응답이 56%를 나타냈고 출퇴근 시간 등 한정적 허용이 34%를 나타낸 것. 1, 2위를 합한 카풀 합법화 찬성률은 90%다.

눈길을 끄는 건 카풀 서비스 경험자일 경우 합법화에 더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는 것. 카풀을 이용해본 적이 없는 직장인은 24시간 전면 허용 47%, 출퇴근 시간 부분 허용 40%로 응답률이 비슷했다. 반면 유경험자는 전면 허용해야 한다는 응답률이 73%에 달했고 부분 허용은 21%를 보였다.

카풀 찬성 이유로는 가장 많은 응답은 택시 업계 독점으로 인한 승차 거부, 불친절 등 병폐 해소가 많았다. 반대 이유로는 범죄 악용 소지가 크다는 것으로 나타났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