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벤처스 “올해 43개 스타트업에 337억원 투자”

0

초기투자 전문 벤처캐피털 카카오벤처스가 2018년 투자 활동이 담긴 인포그래픽을 13일 발표했다.올해 카카오벤처스는 43개 스타트업에 337억 원 규모의 신규 및 후속 투자를 진행했다. 시드 라운드와 시리즈 A 라운드의 초기 투자가 가장 많았다.

지금까지 카카오벤처스의 포트폴리오는 140개 이상이며 누적 투자금액은 1,350억 원이다.

올해 카카오벤처스는 AR, 블록체인 등 새로운 산업분야로 투자 범위를 넓혔다. AR 영역으로는 레티널과 스페이셜에, 블록체인 영역으로는 코드박스, 테라 등에 투자했다. 리메세와 마이듀티와 같은 인도 시장에 진출하는 팀에도 신규 투자했다.

정신아 카카오벤처스 대표는 “올해는 카카오벤처스가 스타트업의 든든한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새롭고 유의미한 도전을 쉬지 않았던 시간”이라고 설명했다. 올해 카카오벤처스는 게임, 블록체인 영역 등을 시작으로 밸류업파트너 팀을 신설했다. 그중 포트폴리오이자 상장사인 모바일게임사 넵튠의 정욱 대표가 게임체인저로 활동 중이다. 또한 카카오벤처스는루닛, 쥬빌리웍스 등 기존 포트폴리오로의 3회 이상 시리즈투자도 활발히 진행했다.

외형적인 변화도 있었다. 지난 3월 ‘케이큐브벤처스’에서 카카오벤처스로 사명을 변경했다. 더불어 5~6년 이상 카카오벤처스에서 비전을 함께해 온 정신아 당시 상무를 대표로, 김기준 당시 상무를 부사장으로 선임했다.

정 대표는 “앞으로도 카카오벤처스는 스타트업과 함께 미래를 앞당기는 역할로서, 적극적으로 초기 팀의 핵심역량을 끌어주고 나아가 그들을 장기적인 빅 위너(Big Winner)로 밀어주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2년 4월 출범한 카카오벤처스는 현재 총 2,046억원 규모의 펀드조합 6개를 운용하고 있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5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