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젯셰어 “싱가포르 찍고 글로벌 시장 안착한다”

패션 공유 플랫폼 클로젯셰어가 싱가포르 시장에 진출한다고 17일 밝혔다.

클로젯셰어를 운영하는 더클로젯컴퍼니는 이번 싱가포르 진출을 시작으로 글로벌 패션 공유 플랫폼 확장에 나설 예정이다. 클로젯셰어는 국내와 싱가포르 모두 동일한 방식으로 운영되며 추후 국가 간 패션공유가 가능하도록 물류와 운영 방식을 체계화할 계획이다.

클로젯셰어는 개인이 소유한 옷과 가방을 공유하는 모바일 플랫폼이다. 사용자는 자유롭게 옷을 빌리거나 다른 사용자에게 공유하여 수익을 낼 수 있으며 월정액 또는 1회권 서비스로 제공된다. 지난 10월에는 전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출시해 편리하고 직관적인 사용자 경험을 선보이고 있다.

성주희 더클로젯컴퍼니 대표는 “싱가포르 이용자들은 한국 패션에 관심이 많을 뿐 아니라 클로젯셰어로의 관심 및 문의가 론칭 전부터 많았다”라며 “앞으로 클로젯셰어에 입점한 한국 디자이너 및 인플루언서 제품을 글로벌로 알리고 공유하는 데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