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 아파트앱 스타트업 ‘모빌’ 인수

0

카카오페이가 아파트앱 스타트업 모빌 경영권을 인수하며 19일 서비스 첫 선을 보였다.

카카오페이는 올해 10월 1일 모빌과 인수 계약을 체결해 최대 주주에 올랐으며 지난 1일 계열사 편입을 완료했다. 카카오페이가 스타트업의 경영권을 직접 인수한 것은 모빌이 첫 사례다.

모빌은 2014년에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현재 약 200개 아파트, 30만 명 입주민을 대상으로 아파트앱 ‘모빌’을 운영하고 있다. 아파트앱 모빌은 관리사무소와 입주민의 투명한 소통과 편의를 돕는 SNS 서비스로 전자투표, 전자결재, 전자관리비고지서, 디지털음성방송, 아파트 시설물 예약, 커뮤니티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카카오페이 측은 “온·오프라인 결제, 송금, 청구서, 인증 등 생활 금융 플랫폼과 아파트 관리사무소, 입주민의 편의를 높여주는 생활 서비스를 제공해온 모빌이 주거 공간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함께 만들어나가는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인수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카카오페이와 모빌은 19일부터 본격적으로 카카오페이 플랫폼과 연계한 아파트 생활 금융 서비스 확대에 나선다. 아파트앱 모빌을 이용 중인 입주민은 카카오페이로 아파트관리비를 납부할 수 있으며 추가 과금 및 별도 앱 설치 없이 카카오톡을 통해 아파트관리비 청구서를 받아볼 수 있다. 납부는 모빌 앱에 접속하면 카카오페이로 가능하다..

모빌은 카카오페이의 플랫폼과 연계해 기존 서비스 편의성도 높여갈 예정이다. 모빌 전자투표 서비스는 카카오페이 인증을 접목, 내년 상반기까지 카카오톡에서 전자투표에 참여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이와 함께 무인택배함, 월 패드, 차량차단기 등 관련 업체와의 파트너십을 강화해 입주민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아파트앱으로 입지를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카카오페이 측은 “아파트는 다양한 금융 거래가 일어날 수 있는 주거 공간으로, 보다 접근하기 쉽고 이용하기 편리한 서비스에 대한 주민들의 니즈가 높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인수를 통해 카카오페이의 생활 금융 플랫폼과 모빌의 아파트 생활 서비스를 접목시켜 사용자들에게 한층 더 높은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를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