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라디오방송 ‘스푼라디오’ 연매출 230억 돌파

0

스푼라디오를 운영하는 마이쿤이 전년대비 약 900% 이상 성장하며 2018년 연매출 230억을 돌파했다.

지난 2016년 3월 서비스를 시작한 스푼라디오는 Z세대인 10~20대를 타겟으로 하는 개인 라디오 방송 서비스로 전체사용자의 70%가 18~24세다.

스푼라디오의 누적 다운로드는 570만 건,월 방문자는 120만 명을 넘어섰으며 현재 하루에 약 2만6,000개의 라디오 방송이 개설 되고있다.

스푼라디오는 크리에이터들의 수익을 최우선으로 하는 전략으로 매출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스푼라디오의 유명 DJ들의 경우 월 500만원 이상의 수익을 내고 있으며 지난해 TOP 10 DJ경우 평균 1억원 이상의 수익을 내고 스푸너라는 신조어 만들며 새로운 직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 한 일본 잡지 매체에서 스푼라디오 DJ가 추천하는 새로운 부업 랭킹 3위로 선정이 되기도 했다. 스푼라디오는 현재 한국에 이어 약 9개국에 서비스를 출시한 상태다. 최혁재 마이쿤 대표는 “스푼라디오가 글로벌 오디오 플랫폼으로 가능성을 증명하면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며” 글로벌 오디오플랫폼으로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인재 확보에 주력할 예정이다” 라고 계획을 밝혔다.

한편 마이쿤은 글로벌 플랫폼으로의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아 지난해 7월 KB인베스트먼트, 소프트뱅크벤처스아시아, 굿워터캐피탈등 한미일 3개 국가의 투자사들로 부터 190억원의 투자를 받은 바 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