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호텔 예약, 지난해보다 3배 이상 늘었다

0

야놀자가 2019년 설 연휴 국내 숙박 및 레저 시설 이용행태를 15일 공개했다.

야놀자 앱 숙박 예약건수 분석 결과, 올해 설 연휴 기간인 2월 3일부터 6일까지 나흘간 숙박시설 예약률은 지난해 설 연휴(2월 15일~18일) 대비 150%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호텔의 경우 전년 대비 예약률이 3배 이상 증가했다. 이는 명절 연휴를 활용해 여행을 떠나는 이들이 꾸준히 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2월 1일부터 6일까지 주말을 포함한 전체 연휴기간에는 2일(22.6%)과 3일(19.5%) 숙박 예약이 가장 많았다. 레저 역시 명절 전날까지의 예약률(2일 20.7%, 3일 18.8%, 4일 20.5%)이 높았다. 야놀자 측은 설 연휴 앞에 주말이 끼어있어 귀성 전 미리 여행을 다녀온 ‘역(逆)디턴족’이 많았던 것으로 풀이했다. 여기서 말하는 디턴족이란 명절 연휴 때 귀성 후 집에 돌아오는 길 여행이나 나들이를 떠나는 사람을 의미한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지역의 숙박시설 이용률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숙박 예약이 가장 많은 지역은 경기권(27.6%)이었으며, 서울(27.2%)도 비슷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그 외 지역은 경남(15.8%), 경북(8.1%), 충남(6.1%)순으로 높았다. 레저 예약도 경기(36.1%) 지역이 가장 많았으며, 강원(16.2%), 서울(13.6%), 충남(13.5%)이 뒤를 이었다. 연휴 기간을 고려해 수도권 인근에서 짧은 여행을 즐긴 이들이 많았던 것으로 보인다.

야놀자 관계자는 “차례가 간소화되고 가족여행이 보편화되는 등 우리 사회의 명절 문화가 눈에 띄게 변화하면서 설 연휴 기간 국내여행이 해를 거듭하며 증가하고 있다”며 “특히 기존에는 귀성 후 여행지를 찍고 돌아오는 디턴족이 많았던 반면 올해는 여행을 먼저 다녀오고 명절에 고향을 찾는 역디턴족 증가 패턴이 두드러졌다”고 설명했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