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의 서재, “카프카 ‘변신’ 뮤지컬처럼 즐긴다”

0

밀리의 서재가 카프카의 소설 <변신>과 <소송>을 리딩북으로 공개했다.

리딩북은 전문가 또는 유명인이 책의 핵심만 30분 내외로 요약해서 읽고 해설해주는 서비스다. 이번 달 8일 공개된 카프카 소설 리딩북은 뮤지컬 <HOPE>에 출연하는 배우 조형균과 차지연 목소리로 전달된다.

뮤지컬 <HOPE>는 현대 문학의 거장으로 불리는 프란츠 카프카의 미발표 원고와 소유권을 둘러싼 ‘카프카 유작 원고 반환 소송 실화’를 모티브로 한 작품이다. 배우 차지연과 조형균은 뮤지컬 <HOPE>에서 원고를 지켜 온 인물 호프(차지연 분)와 원고를 의인화한 캐릭터 K(조형균 분)를 맡았다.

리딩북 제작에 2인의 리더가 동시에 참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밀리의 서재 측은 “소설 속 인물들의 대사를 서로 주고받는 연기가 추가되면서 라디오 드라마나 뮤지컬처럼 보다 생동감 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태형 밀리의 서재 콘텐츠전략팀장은 “리더 1인이 읽어주면서 해설해줬던 기존 리딩북과 달리 이번 리딩북은 색다른 변화를 시도했는데 이용자들께서 만족하니 다행”이라며 “앞으로도 일반 이용자가 읽어주는 리딩북, 한 책을 여러 리더가 본인만의 해설과 요약으로 읽어주는 리딩북 등 서비스 다변화를 시도하겠다”고 말했다.

About Author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