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중소·벤처 혁신생태계 조성할 것”

0

신용보증기금은 12일 대구에서 전국본부점장회의를 열고 2019년 주요업무 추진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회의를 통해 일반보증 총량을 전년보다 1조원 증가한 46조 원으로 운용하고 유동화회사 보증 2조원을 공급, 중소기업에 원활한 자금조달을 지원하기로 했다. 신용보험 20조 원을 인수해 연쇄도산을 방지할 것도 다짐했다.

일자리 창출과 4차 산업혁명 대비를 위해 창업기업에 16조 원, 수출기업 12조 원, 4차 산업 기업 8.8조원, 고용창출·유지기업 4.5조원 보증도 공급할 예정이다.

신보는 올초 “중소·벤처 혁신생태계 조성 기관으로 탈바꿈하겠다”며 마포와 울산에 스타트업지점을 설치하고 혁신스타트업 지원 전담조직을 10개로 늘렸다. 정부가 추진하는 빅데이터, AI 기반 플랫폼 경제 활성화 정책을 지원하기 위해 플랫폼금융부도 신설한 바 있다.

윤대희 신보 이사장은 “올해 정부 경제정책 핵심 축인 혁신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해 마중물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민혜진 기자
/ minhj2241@venturesquare.net

도전과 실패에 보다 관용적인 사회를 꿈꿉니다. 지속가능한 스타트업 생태계가 우리 사회의 다양성을 키워줄 것이라 믿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