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억 투자 유치한 청소연구소 “매니저 7만명 확대”

0

생활연구소가 KTB네트워크, 마그나인베스트먼트, 디쓰리쥬빌리파트너스, 캐피탈원으로부터 60억원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누적 투자금액은 95억원.

생활연구소는 홈클리닝 플랫폼 청소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청소연구소는 청소를 예약하면 가사도우미가 방문할 수 있는 연결해주는 매칭 플랫폼. 지금까지 매니저 7,000여 명과 고객 20만 명 이상을 연결해왔다. 현재 서울과 성남으로 시작해 인천과 용인 등 수도권 전역으로 서비스 범위를 넓히는 중이다.

투자를 이끈 강문수 KTB네트워크 이사는 “청소연구소가 섬세한 서비스 관리 역량과 효율적 운영 구조, 고객과 매니저 록인 전략으로 견고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어 이번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면서 “이를 통해 경제 활동이 바쁜 1인 가구와 맞벌이 부부가 가사 노동 부담을 크게 줄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연현주 생활연구소 대표는 “이번 투자로 매니저 채용을 7만 명까지 확대할 계획”이라면서 “경력단절 여성의 사회 진출, 경제활동 활성화를 위해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앞으로 아이돌봄과 반려동물돌봄, 시니어돌봄 등 가정에 케어가 필요한 다양한 영역까지 진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