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질병분류, 범사회적 논의 사항”

0

한국인터넷기업협회가 6월 3일 서울 삼성동 인기협 엔스페이스에서 2019 굿인터넷클럽 4차 행사를 열었다.

이번 행사의 주제는 격동하는 게임시장, 봄날은 오는가. 이장주 이락디지털문화연구소장이 진행을 맡고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정의준 건국대 교수, 김진욱 스포츠서울 기자, 곽성환 한국콘텐츠진흥원 팀장, 박성호 인기협 사무총장 등이 패널토크에 참여했다.

토론에선 세계보건기구 WHO의 게임이용장애 질병 분류 등재 결정에 대해 범사회적 범주에서 모두가 함께 논의해야 할 사안이라고 입을 모았다. 김병관 의원은 “질병화하는 순간 의료계에서 다뤄야할 문제라고만 생각될 수 있어 우려스럽다”면서 “의료계와 산업계 뿐 아니라 교육 문화계 등이 함께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의준 교수는 “WHO의 공통적인 측정 방법에 대한 언급이 없음에도 측정 결과를 중독이라고 결론짓는 건 모순”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게임 이용 시간보다 자기통제력이 문제”라면서 “게임을 없앤다고 문제가 사라지는 게 아니라 학업 스트레스나 가정환경 같은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려면 사회문화적 접근과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박성호 총장 역시 “이번 일은 게임 콘텐츠에 대한 사회적 편견이 작용한 결과”라고 지적했고 김진욱 기자는 “의학적 물질작용이 아니라 사회정치적으로 나쁜 것이라고 낙인 찍어놓고 이를 증명하기 위해 질병 코드가 필요하다는 현실이 안타깝다”고 말했다. 곽성환 팀장은 “병으로 진단해 아픈 사람을 만들기보다 치료에 방점을 두고 사회적 합의를 위해 게임문화 가족캠프 등 문화행사를 적극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