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미레슨 플랫폼 ‘마인트’, 스프링캠프로부터 투자 유치

네이버 계열 벤처캐피탈 스프링캠프가 취미 레슨 플랫폼 ‘마인트(Ma.int)’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몽우에 투자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마인트는 웹, 모바일을 통해 취미 레슨 선생님을 수강생과 연결해주는 플랫폼. 취미 레슨을 플랫폼 내에서 검색, 신청, 결제까지 편리하고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으며 홈트레이닝, 메이크업, 악기, 미술, 노래, 쿠킹을 비롯 다양한 취미 활동을 집이나 근처 카페처럼 수강생이 원하는 장소에서 즐길 수 있다.

최홍규 몽우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더 다양한 취미 레슨을 마련하는 한편 선생님 검증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수업 커리큘럼 개발을 통해 신뢰할 수 있는 체계적 취미 레슨을 제공할 것”이라며 “궁극적으로는 취미 활동을 배우는 데 시공간 제약 없이 선생님과 수강생 모두에 더 나은 환경을 구축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고경표 스프링캠프 심사역은 “몽우는 취미 시장에서 사용자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플랫폼을 개발했고 취미뿐 아니라 전문 교육도 제공할 수 있는 선생님 풀을 확보한 바 있다”며 투자 배경을 밝혔으며 이어 “이번 투자를 통해 고객에 차별화된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