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터스 허브 스케일, 최종 한국대표 3팀은…

0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가 글로벌청년창업가재단, 서울창업허브와 ​스타터스 허브 스케일 최종 선발전을 개최했다.

이번 선발전에는 사전 검토를 통해 선정한 12개 스타트업이 참여했고 한국리그 대표기업 3곳을 추렸다. 최종 한국리그 기업은 원스프트다임(Onesoftdigm), BA에너지(BA Energy), 고미랩스(GomiLabs). 이들 기업은 터키 창업 지원 전문 기관인 스타터스 허브 검토를 통해 7월말 최종 참가 확정 여부가 결정된다.

터키 액셀러레이팅 최종 참가 기업에게는 3∼6개월간 현지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우수 기업에게는 미국 실리콘밸리 스케일업 프로그램 참여 기회와 투자금을 부여한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