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상품플랫폼 ‘핀다’ 인터베스트 등에서 45억 투자유치

0

금융상품 플랫폼인 핀다가 인터베스트와 메가인베스트먼트, 우리은행, 스트롱벤처스, 쿠콘 등에서 총 45억 원 규모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2016년 9월 500스타트업, 퓨처플레이, 스트롱벤처스,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 등 총 5곳으로부터 12억 원 규모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 이후 진행된 후속 투자다.

핀다는 현재 50개 금융기관과 공식 제휴를 맺고 1만 7천개 이상의 금융상품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 5월에는 빅데이터 기반 대출신청 서비스가 금융위원회의 금융혁신 서비스로 선정된 바 있다. 해당 서비스는 핀다 앱에서 확정 대출조건을 확인하고 가입할 수 있는 서비스다.

투자 유치를 계기로 핀다는 혁신금융 서비스의 확장과 데이터 기반의 특판 상품을 설계해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등에 적극적인 시장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투자에 참가한 메가인베스트먼트 임형주 파트너는 “회사가 지향하는 서비스가 사용자에게 실질적인 효용성을 가져다 줄 것이라는 판단을 내렸다”며 “회사의 우수한 인력들이 이러한 방향성을 잘 완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이혜민 핀다 대표는 “고객이 정보에서 뒤처져 유리한 금융 정보를 놓치지 않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하겠다”며 “대출부터 투자까지 개인 자산관리를 위한 금융상품 스토어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