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그라운드 “성수동에 2호점 연다”

사단법인 루트임팩트가 운영하는 소셜 벤처 공유 업무 공간 및 협업 커뮤니티인 헤이그라운드가 오는 9월 성수동에 2호점(서울숲점)을 연다.

지난 2017년 6월 성수동에 오픈한 헤이그라운드는 현재 71개사, 550명이 입주해있다. 헤이그라운드는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거나 비즈니스 모델 중 사회적 가치가 있는 기업들을 우선 선발해 지원한다. 사회적 가치 창출 없이 단순히 임대료 지불만으로는 입주가 어렵다는 설명이다.

신규 지점은 성수동 옛 에스콰이어 사옥을 리모델링해 2,000평 규모로 680명을 수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된다. 8개층 중 2개 층은 입주사의 성장 지원을 돕는 다양한 커뮤니티 공간으로 꾸며진다. 방송 제작이 가능한 팟캐스트룸을 비롯해 1,000여권의 서적이 구비된 서가 라운지, 아이를동반하여 업무를 할 수 있는 키즈 라운지, GX룸 등이 들어선다.

스테이션 910 (STATION 910)이라는 이름으로 더 피커,  위드플랜츠, 리퀴드 랩 등 성수동 토박이 상점도 입주해 성수동만의 가치 문화를 전파한다. 또 입주사의 제품을 전시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되어 외부인에게도 개방할 예정이다. 서울숲 입주 예정 기업은 에누마코리아, 인스팅터스, 볼드피리어드 등이다. 루트임팩트에 따르면 서울숲 완공 시 성수 소셜벤처밸리 근무자는 약 2,000명에 달한다.

헤이그라운드 운영을 총괄하는 루트임팩트 최지훈 디렉터는 “서울숲점은 성수동을 기반으로 한 지속가능한 소셜 임팩트 확산을 목적으로 한다” 며 “따라서 입주 대상 기업을 소셜벤처 뿐 아니라 소셜 벤처의 성장에 직간접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마케팅·브랜딩 에이전시, 미디어, 법무·노무·회계법인 및 사회적·환경적 가치를 중요시하는 기업 등으로 확대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

헤이그라운드 서울숲점은 오는 7월 31일까지 일부 잔여 공간에 한 해 입주사를 공개 모집할 예정이다. 입주 절차에 관한 내용은 헤이그라운드 웹사이트를 참고하면 된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