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혁신센터에 들어선 경남과기대 동부지원사무소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가 31일 경남과기대 취·창업 동부지원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동부지원사무소는 기계부품산업에 집중된 창원에서 취창업 가속화와 산학협력을 위해 마련한 것이다. 이를 위해 경남과기대와 경남혁신센터 측은 앞으로 청년 취업 기회 확대와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상호 협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경남과기대는 현장실습 인턴제도 활성화와 맞춤형 업체 발굴, 산업체 재직자 재교육, 창업, 귀농 귀촌 등 특화 교육을 개발해 지역사회 기여도를 높일 계획. 센터 측은 창업 지원 활동을 강화하고 펀딩과 해외 진출 지원, 대학 보유 기술 이전, 공동 지원 사업 참여를 계획하고 있다.

최상기 센터장은 “대학과의 협력으로 실질적으로 학생들에게 졸업 후 취창업이 이뤄지는 우수 사례가 되어 다른 지역으로도 확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