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이스오디티, 팬덤 연구소 ‘블립’ 출시

0

음악 스타트업 스페이스오디티가 팬덤 연구소 ‘블립(blip)’을 설립했다. 스페이스오디티는 “음악의 직접적인 소비자이자 케이팝 시장의 폭발적 성장에 기여한 ‘팬덤’의 중요성을 인지, 그들을 전문적으로 연구하는 팬덤 연구소 ‘블립’을 설립했다”고 밝혔다. 팬덤을 하나의 ‘문화적 소비 행태’로 인식하고 존중하며 이야기하는 문화와 이에 맞는 서비스를 출시한 것.

‘블립’은 20년 가까이 음악 업계에서 활동한 유명 A&R 전문가와 음악 전문 데이터 사이언티스트, 음악칼럼니스트부터 실제 팬덤 활동을 병행하고 있는 20대 콘텐츠 기획자, IT 전문가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에 따라 데이터를 바탕으로 아티스트 뿐 아니라 ‘팬덤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인문학적 관점에서 연구할 계획이다.

스페이스오디티는 “앞으로 ’블립’이라는 이름 아래 다양한 서비스를 공개할 예정”이라며 “그 첫 번째로 SNS 시대에 맞게 팬덤의 규모와 변화량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팬덤 데이터 관측기 ‘케이팝 레이더(K-Pop Radar)’를 오는 12일 공개한다”고 말했다.

한편 스페이스오디티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폴킴의 ‘있잖아’, 멜로망스의 ‘짙어져’, 에릭남&치즈의 ‘사랑인가요’ 등을 잇달아 히트시킨 음악 전문 스타트업이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5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