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팅, ‘찾아가는 구내식당’ 피봇 1년.. 매출 480% 성장

0

플레이팅이 지난해 8월 B2B 모델인 찾아가는 구내식당 서비스로 사업모델 전환 후 1년 만에 매출 480% 성장세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플레이팅은 2015년 7월 설립한 푸드테크 스타트업으로 앱을 통해 쉐프의 요리를 배달해주는 B2C서비스를 제공해왔다. 강남, 송파, 판교 등 지역에서 30만 인분 매니아층을 중심으로 성장한 이후 2018년 8월 B2B서비스로 사업모델을 전환했다.

찾아가는 구내식당 서비스는 지난 1년 간 50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총 15만인분 점심식사를 제공했다. 정기 구내식당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은 16곳이다. IT기업은 물론 대기업, 외국계 기업, 스타트업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현재 찾아가는 구내식당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는 기업은 에어비앤비, 넷플릭스, 크래프톤, Gen.G 등이다. 해당 서비스는 지난 7월 최다 매출을 기록했다. 플레이팅 측에 따르면 B2B사업모델로 전환한 첫 달 대비 480% 성장한 수치다.

플레이팅은 정기 서비스인 찾아가는 구내식당 외에도 조식, 간식, 기업행사 등 통합 케이터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기업 문화, 임직원들의 연령대 등을 고려해 해당 기업에 최적화된 식단을 설계한다는 설명이다. 식단 개발은 호텔 출신 쉐프가 참여하고 있다.

폴 장 플레이팅 대표는 “한국은 케이터링 산업의 태동기로 시스템과 데이터를 갖춘 푸드테크 기업이 개척하기에 매력적인 시장이라고 판단해 작년 8월 B2B서비스 ‘찾아가는 구내식당’을 선보이게 됐다”며 “플레이팅은 미국의 제로케이터나 이지케이터 등과 같이 푸드테크를 기반으로 한 한국을 대표하는 케이터링 기업으로 성장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