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中스타트업 협력관계 구축 심포지엄 열린다

벤처포트가 오는 9월 6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한중간 스타트업 협력관계 구축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중국 스타트업 시장 동향과 유통 시장, 지식재산권 환경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한 자리다. 빈센트 첸 VIZCOL 대표, 리중하 중국과학원창업인큐베이팅투자공사 동사장, 왕가림 네이티브원어민 대표, 문준익 칭화대학 동아리 회장 등이 참석한다. 행사에는 무료로 현장 입장할 수 있다.

이번 심포지엄은 서울시가 주최하는 스타트업 서울 : 테크라이즈 2019(Start-Up Seoul : Tech-Rise 2019) 행사 일환으로 개최하는 것이다. 이번 행사에는 미국과 중국, 인도 등 20개국 창업전문가 300여명과 스타트업 200곳이 참여해 글로벌 창업도시의 위상 제고, 국내 우수 창업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9월 4∼6일까지 열릴 예정이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