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레클, 1천대 늘리고 서비스 본격화

0

나인투원이 운영 중인 통합 마이크로 모빌리티 플랫폼 일레클이 1,000대로 운영 규모를 확대한다.

먼저 9월 말까지 서울시 6개구, 6개 대학, 2개 중심업무지구에서 공유 전기자전거와 전동킥보드 서비스 지역을 순차 확대하고 500여 대를 추가 배치한다. 서비스 지역은 마포구, 서대문구, 영등포구, 중구, 종로구, 성북구 등 6개구와 서울중심업무지구, 여의도업무지구 등이다. 또 10일부터 세종특별자치시에서 공유 전기자전거 시범 사업을 시작해 지자체까지 서비스도 확대한다. 이를 위해 세종시와 업무협약을 맺고 200대 규모 시범 사업을 진행한다. 양측은 2021년까지 세종시 신도시 내 모든 생활권에 900대 이상 전기자전거를 운영할 계획이다. 나인투원은 앞으로 투자사인 쏘카와 손잡고 서울을 넘어 전국 단위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나인투원은 새로운 전기자전거 모델인 일레클 네오도 이 달 추가하는 전량에 도입한다. 기존 모델인 일레클 클래식보다 고장 요소를 최소화하고 내구성을 높인 게 특징. 노펑크 타이어를 채택해 바람이 빠지거나 펑크 발생 위험이 없고 내비게이션용 휴대용 거치대를 기본 장착해 편의성을 높였다.

배지훈 나인투원 대표는 “그간 소비자 이용 데이터와 수요를 분석해 서비스가 우선적으로 필요한 지역에서 서비스를 확대하게 됐다”며 “서비스 확대 뿐 아니라 체계적이고 안정된 관리 시스템으로 누구나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동할 모빌리티 플랫폼 구축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