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 “부동산 AI 분석 공개.. 부동산 안전 사고 제로 도전”

0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가 SK C&C, 법무법인 한결과 부동산 AI분석 서비스(이하 AI분석)를 다방 앱에서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AI분석은 부동산 인공지능이 다방에 등록된 부동산 매물 등기부등본과 건축물대장을 발급받아 부동산 권리관계를 분석, 해당 매물의 거래 안전 정보를 소비자에게 무료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소비자는 AI분석을 통해 거래 안전 등급과 변호사가 자문한 거래 전 확인해야 하는 권리관계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AI분석은 부동산 매물의 거래 안전 등급을 ▲안전, ▲양호, ▲안전장치 필요 등 총 3등급으로 구분해 노출한다. 각 등급별 정보는 이용자에게 전달된다. 예컨대 매물에 근저당권, 전세권, 임차권이 설정돼 있지 않은 안전 등급 경우 이용자에게 ‘문제점이 발견되지 않았어요!’라는 알림이 간다.

다방 측은 해당 서비스가 방을 구하는 임차인과 부동산 중개를 진행하는 공인중개사 모두에게 도움을 줄 것으로 내다봤다. 임차인은 복잡한 부동산 권리관계에 대한 고민을 덜고 임대인과 보다 안전한 거래를 할 수 있기 때문이다. 공인중개사 또한 AI분석을 통해 매물 신뢰도를 직관적으로 보여주고 부동산 계약에 소요되는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

다방은 일단 거래 금액이 큰 서울, 경기, 부산 지역의 아파트, 오피스텔 매물에 우선적으로 AI분석 서비스를 적용할 방침이다. 향후 이용 추이 등을 분석해 서비스 적용 범위를 다세대, 다가구주택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앞서 스테이션3와 SK C&C, 법무법인 한결은 부동산 등기부등본과 건축물대장을 토대로 부동산 매물의 권리관계를 자동 분석하는 부동산 인공지능 에이브릴 랜드를 공동 개발한 바 있다. 이후 다방 매물 등록 서버에 에이브릴 랜드를 연결해 공인중개사 회원을 대상으로 AI 부동산 권리분석 서비스를 시범 운영, 약 8개월 동안 총 6,000여 건의 매물에 대 해 권리분석 보고서를 발행했다.

AI분석은 공인중개사 대상 서비스를 일반 사용자에게까지 확대한 시도다. 추후 3사는 부동산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기술, 전문적인 법률 컨설팅을 결합해 국내 부동산 시장 선진화와 안전 거래 문화 정착에 힘쓸 계획이다.

박성민 스테이션3 다방 사업본부장은 “다방의 매물 데이터를 활용하고, SK㈜ C&C와 법무법인 한 결의 부동산 AI 기술을 통해 3사가 소비자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며 “다방 앱에 새로운 기술을 적극 도입해 부동산 시장의 고질적인 문제와 불편함을 하나씩 해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식 법무법인 한결 대표변호사는 “전문 법률지식과 IT 기술을 융합하여 법률 분야에서 최초로 일반인 대상 혁신서비스를 출시하게 되었다. 혁신서비스 개발에 많은 수고가 들어가지만, 앞으로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양질의 법률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문진 SK C&C 채널 마케팅 그룹장은 “에이브릴 랜드는 부동산 시장의 거래 안전성을 높여 부동산 분쟁의 소지를 줄이는 등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해 낼 것” 이라며 “다방과 함께 다양한 AI 기술을 도입해 부동산 거래의 안전성을 높이고 국내 부동산 사업의 디지털 혁신을 이끌어 내겠다”고 전했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