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케어 기업 눔, 세레나벤처스로부터 투자 유치

0

눔이 세레나벤처스(Serena Ventures)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눔은 휴먼 코칭과 AI를 조합해 개인 맞춤화 건강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헬스케어 스타트업이다.

세레나벤처스를 설립한 여자 테니스 선수 세레나 윌리엄스는 “누구나 더 쉽게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해왔다”며 “눔은 최신 기술과 휴먼코칭을 잘 조합해 더 많은 사람이 효과적이고 지속 가능한 건강한 행동 변화를 경험하게 해준다”는 말로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눔은 이번 투자 유치에 따라 세레나벤처스의 포트폴리오 기업과 다양한 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정세주 눔 대표는 “단순한 유행성 다이어트가 아니라 사용자의 건강한 삶을 위해 힘써온 눔의 노력이 인정받은 것 같아 기쁘다”며 “이번 투자는 눔의 미션과 팀에 대한 업계의 신뢰를 보여주는 증거이자 체중 감량 업계가 좀 더 장기적이고 지속 가능한 결과를 도출하는 방향으로 변화해야 한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