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의서재, 서울예대 전자도서관에 도입

0

월정액 독서 앱 밀리의서재는 서울예술대학교와 밀리의서재 서비스를 전자도서관에 도입하는 업무 협약을 맺는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예대 학생은 밀리의서재가 보유한 독서 콘텐츠를 학교 전자도서관을 통해 자유롭게 대여할 수 있게 되며 유명인이 30분 만에 도서를 요약해 읽어주는 리딩북, 채팅형 독서 콘텐츠 챗북을 비롯한 2차 콘텐츠와 ‘밀리 피드’ 같은 개인화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그밖에 학교와 출판사가 상생하는 전자도서관 모델을 실현할 수 있단 기대다. 기존 전자도서관은 비용 대비 구비할 수 있는 도서가 많지 않았고 이용률이 낮은 도서까지 영구 구매해야 했지만 밀리의서재를 도입하면 콘텐츠를 이용한 만큼만 과금되며 신간 업데이트나 유지보수에 대한 부담도 없다는 것. 출판사 입장에서도 최초 판매에만 정산받는 기존 구조와 달리 대여될 때마다 저작권료를 받을 수 있어 이득이란 설명이다.

김태형 밀리의서재 콘텐츠사업팀장은 “대학과 출판사 모두가 상생하고 밀레니얼 세대에 맞는 맞춤형 독서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다는 점에서 다수 대학이 밀리의서재 같은 독서 앱 서비스 병행을 검토하고 있다”며 “서울예술대학교 역시 다양한 독서 콘텐츠와 개인화된 서비스를 통해 학생 인성 교육 차원에서 인문학적 소양을 기르고 결과적으로 예술 창작 창의력을 향상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밀리의 서재는 신간부터 스테디셀러, 리딩북까지 도서 4만여 권을 무제한으로 읽을 수 있는 월정액 독서 플랫폼이다. 연예인이나 해당 분야 전문가가 30분 만에 읽어주는 ‘리딩북’, 어려운 내용의 서적도 쉽고 재미있게 읽을 수 있는 채팅형 ‘밀리 챗북’, 실시간으로 크리에이터와 함께 책을 읽는 ‘밀리 LIVE’를 비롯 밀레니얼 세대 취향에 맞는 오감 독서 콘텐츠와 맥주 첫 잔을 무료로 받고 독서를 즐기는 ‘책맥’과 같은 새로운 독서 문화를 제안한 바 있다. 이번 연말까지는 독서 콘텐츠를 5만 권으로 늘리는 한편 독서와 독자 접점을 늘리기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이어 나간단 구상이다.

About Author

/ minhj2241@venturesquare.net

도전과 실패에 보다 관용적인 사회를 꿈꿉니다. 지속가능한 스타트업 생태계가 우리 사회의 다양성을 키워줄 것이라 믿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