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틀딜리버리, 바로고 손잡고 서비스 지역 넓힌다

바로고가 셔틀딜리버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바로고는 셔틀딜리버리가 서비스 가능 지역을 넓히는데 적극 지원할 계획. 셔틀딜리버리는 현재 강남과 마포, 용산, 평택, 오산, 부산 등 5개 지역에 진출한 상태지만 이번 협업으로 앞으로 서울 중구, 부산, 대구, 분당, 인천, 수원 등으로 서비스 지역을 넓힐 예정이다.

바로고 측은 핵심 역량과 데이터를 기반으로 딜리버리가 필요한 사업장에 단계적 기획과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면서 셔틀딜리버리가 전국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긴밀하게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이현경 셔틀딜리버리 대표 역시 자사 서비스가 빠르게 전국적으로 진출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