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 블록체인] 페이팔, 가입 보류 선언…리브라에 낀 먹구름

0

벤처스퀘어가 블록체인 전문 미디어 티코노미와 함께 한 주간 블록체인 업계 동향과 관련 소식을 정리해서 소개한다.

8대 거래소, 전체 BTC 6.7% 보유=후오비와 바이낸스 등 암호화폐 거래소 8곳이 비트코인(BTC) 전체 유통량 중 6.7% 가량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120만 BTC, 금액으로 환산하면 약 98억 달러(약 11조7,257억 원) 정도다. 가장 BTC 보유량이 많은 거래소는 후오비였고, 바이낸스, 비트멕스 순으로 이어졌다.

후오비·바이낸스 등 8개 거래소, 전체 BTC의 6.7% 보유

애플의 암호화폐 발행 가능성은?=애플의 팀쿡 최고경영자(CEO)가 최근 불거진 애플의 암호화폐 발행 가능성에 대해 “관심없다”고 일축했다. 그는 프랑스의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화폐를 민간 단체가 발행한다는 생각에는 찬성할 수 없다. 방위(국방)와 마찬가지로 국가의 관리 하에 두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애플의 결제 서비스 애플페이(Apple Pay)의 제니퍼 베일리 부사장은 암호화폐에 대해 “흥미롭다”며 그 가능성을 높게 평가한 바 있다.

팀쿡 CEO “애플, 암호화폐 발행 관심 없다”

페이팔, 가입 보류 선언페이스북, 리브라 전개에 먹구름’=페이팔, 비자, 마스터카드 등이 페이스북이 구상 중인 자체 암호화폐 ‘리브라(Libra)’ 프로젝트 가입을 보류하면서 리브라 전개에 빨간불이 켜졌다. 각국 금융당국이 리브라에 대해 우려를 표명하고, 규제 및 감독을 강화할 뜻을 내비친 점이 부담으로 작용했을 것이란 분석이다. 외신들은 리브라 프로젝트의 일정이 지연되거나 아예 백지화되면 페이스북 경영에 큰 타격이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페이팔, 가입 보류 선언…페이스북, 리브라 전개에 ‘먹구름’

불법 행위에 사용되는 비트코인은 얼마나 될까=많은 전문가과 금융당국이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가 자금세탁과 암거래 등 범죄에 악용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실제 불법 행위에 쓰이는 비트코인의 비중은 겨우 2%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암호화폐 조사기관 엘립틱(Elliptic)의 집계다. 엘립틱 측은 비트코인이 불법 행위에 사용된 비중은 전체의 2%였으며 합법적으로 사용된 경우는 21%였다고 설명했다. 나머지 77%는 미분류 거래였다.

불법 행위에 사용되는 비트코인은 겨우 ‘2%’

아이콘루프, 100억 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토종 블록체인 기업 아이콘루프가 10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한 사실이 확인됐다. 아이콘루프에 따르면 이번 투자에는 기술보증기금, 티에스인베스트먼트 포함 7개 투자사가 참여했다. 아이콘루프는 자체 DID(Decentralized ID, 탈중앙화 신분증) 서비스인 마이아이디(my-ID)의 상용화 서비스 출시와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 확장에 초점을 맞춘다는 계획이다. 내년 상반기 상용화를 앞두고 있는 마이아이디에는 현재 시중은행을 포함한 증권사, 이커머스사, 제조사 등 모두 27개 기관과 기업이 얼라이언스 참여를 확정한 상태다.

아이콘루프, DID 사업 위한 100억 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About Author

민혜진 기자
/ minhj2241@venturesquare.net

도전과 실패에 보다 관용적인 사회를 꿈꿉니다. 지속가능한 스타트업 생태계가 우리 사회의 다양성을 키워줄 것이라 믿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