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2B통합운송관리 ‘로지스팟’ 100억 규모 시리즈B 투자 유치

0

B2B통합운송관리 서비스 기업 로지스팟이 100억 원 규모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알펜루트자산운용, 메가인베스트먼트, 이지스자산운용, UTC인베스트먼트, 두나무앤파트너스가 참여했다. 이로써 로지스팟은 지난해 19억 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를 포함해 총 121억 원 투자금을 확보하게 됐다.

로지스팟은 자체 개발한 운송 플랫폼에서 통합운송관리, 입출고관리, 고객사 내부 시스템 연동 등의 기능을 모바일 앱과 PC로 제공하고 있다. 기업고객에게는 운송중개와 실시간 운송 현황 관제, 비용정산 및 입출고 프로세스를 단일 채널에서 관리할 수 있는 통합플랫폼을 제공하고 있으며, 물류 프로세스를 진단해서 최적화된 운송 방안도 통합적으로 제시하고 있다. 현재 기업고객과 150여 곳과 10만여 대의 화물차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있다. 로지스팟 측에 따르면 2019년 예상 매출액은 약 180억 원이다.

로지스팟은 이번 투자금을 IT 시스템 고도화와, 국내 운송사 인수와 투자에 집중 투입하고 운송 서비스의 지원 범위를 확대하여 디지털 운송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기업 고객 뿐 아니라 운송사와 차주 등 로지스팟 플랫폼을 이용하는 다양한 대상을 위한 서비스를 업그레이드 하면서, 안정적인 서비스 질을 유지하는데 필요한 인력을 확충한다는 계획이다.

투자에 참여한 알펜루트자산운용 관계자는 “기업과 기업간의 물류, 미들마일 시장은 큰 규모의 시장임에도 불구하고 디지털 전환속도가 상당히 느리다. 이 시장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을 선도하고 있는 로지스팟은 짧은 기간 동안 쌓아온 역량과 경험을 바탕으로 빠른 성장속도를 보이고 있다”며 :운송시장의 디지털화를 지속적으로 이끌어 나갈 계획과 비전을 보고 투자 하게 됐다”고 전했다.

박재용 로지스팟 대표는 “앞으로 기업고객 및 이용자 모두에게 더 큰 가치를 전해 드리는 것은 물론, 기존 운송사에도 적극 투자하여 국내 운송 시장의 디지털화를 앞당길 수 있도록 나가고자 한다”며 “또한 플랫폼과 서비스를 강화시켜서 기업고객과 운송사, 차주 등 물류 시장의 다양한 주체들이 새로운 운송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