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2019년 투자기업 IR “민간 후행투자 유치 지원”

신용보증기금이 11월 5일 서울 코엑스 스타트업브랜치에서 2019년 신보 투자기업 IR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신보가 투자한 혁신 중소기업이 민간 투자자로부터 후속 투자를 유치해 기업 가치를 제고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OLED 분야 핵심 소재 기업과 면역항암신약 등 8개 기업이 50여 개 민간 VC 등을 대상으로 IR 피칭을 진행했다. 또 투자 성사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기업과 투자자간 상호 교류 자리도 마련했다.

신보는 9월말 기준으로 모두 332개 기업에 2,526억원을 투자했다. 이중 115개 기업은 신보 투자금 961억원보다 4배에 이르는 3,989억원 규모 후행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신보 측 관계자는 “저성장에 직면한 우리 경제에 활력을 넣기 위해 정책 금융과 민간 자본이 협력해 혁신 중소 기업을 성장시키도록 적극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