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혁신기업 5곳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 참가 지원

신용보증기금은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핀테크 페스티벌 2019에 혁신스타트업 5곳이 참가하도록 지원했다고 15일 밝혔다.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은 지난해 16개국 500개 기업이 참가, 130개국 관계자 4만 5천여명이 참관한 핀테크 전시·컨퍼런스. 올해 행사는 지난 11일 막을 열고 오늘까지 싱가포르 엑스포에서 진행된다. 신용보증기금은 코트라와 협업해 보증지원을 받는 혁신스타트업 가운데 5곳을 선발, 참가를 지원했다. 5곳은 다음과 같다. ▲보맵=통합보험관리 플랫폼 ▲두물머리=로보어드바이저 자산관리 리포트, 펀드투자자문 ▲센트비=해외송금 서비스 ▲플라밍고=소비자 결제데이터를 통한 마케팅 분석솔루션 ▲에이아이플랫폼=AI 기반 결제, 송금, 치매 영상분석. 이들 기업은 한국관 부스공간을 활용해 기업별 피칭에 나섰으며 글로벌 투자자와 1:1 상담, 현지 진출한 핀테크기업 멘토링도 진행했다.

신용보증기금 관계자는 “스타트업 지속성장을 위해 금융지원뿐 아니라 체계적인 비금융지원도 중요하다. 스타트업 성장단계별 니즈에 맞춰 체계적 지원체계를 확중하고 혁신스타트업이 유니콘으로 도약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신보는 혁신스타트업 해외진출 지원을 위해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킥스타터’ 진출 교육 ▲아시아 16개국 VC, AC 협의체 AAA와 연계한 글로벌 액셀러레이팅 및 투자유치 지원 ▲코트라와 연계한 1:1 수출컨설팅도 지원하고 있다. 그밖에 구글과 연계한 유튜브 마케팅 광고전략 교육, U-CONNECT를 통한 투자유치, 서울대 교수진과 1:1 기술컨설팅까지 판로확대, 투자유치, 기술자문도 연계지원한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