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협회 “韓 나홀로 혁신 구조 탈피해야”

0

한국무역협회가 ‘글로벌 대기업과 스타트업의 오픈 이노베이션 현황 및 시사점’보고서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제조업 제품 혁신 83%, 공정 혁신 80%가 기업 내부에서 이뤄진다. 중소기업 R&D 외부 협력 비율은 5%에 그친다. 반면 포브스 500대 기업 중 52.4%가 전 세계 스타트업과 인큐베이터 운영 등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하며 포브스 상위 100곳의 스타트업 협력 비율이 68%, 하위 100곳도 32%에 이른다.

보고서는 또 존슨앤존슨 등 글로벌 기업 15개사의 혁신 사례를 조사해 이들 기업의 오픈 이노베이션 전략으로 전담조직 운영, 다양한 인력 구성, 과감한 인센티브, 톱다운·바텀업 병행, 내부 교육, 리더 혁신의지, 고객 소통, 빅데이터 확보, 외부 플랫폼 활용 등 9가지를 꼽았다. 또 대기업과 스타트업이 함께 혁신을 모색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 구축과 제품, 기술보다 서비스, 비즈니스 모델 중심 혁신, 공공과 민간 인프라를 스타트업에 제공하는 테스트베드 사업 활성화를 과제로 지적했다.

박필재 무역협회 스타트업글로벌지원실 팀장은 “우리 기업은 대기업이 산업 현장 과제를 제시하면 전 세계 스타트업이 해결책을 제안하는 독일 온라인 이노베이션 플랫폼인 비욘드 컨벤션(Beyond Convention)을 벤치마킹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About Author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