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아세안 스타트업 IR 피칭 우승팀은?

0

한국과 아세안 스타트업 20개사가 참여한 ‘한․아세안 스타트업 IR 피칭’에서 한국의 스타트업인 (주)퓨전바이오텍과 싱가포르 스타트업인 지마트(Zeemart)가 우승했다. 이번 피칭 대회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부대행사인 ‘한․아세안 스타트업 엑스포, ComeUp’의 주요 프로그램 중 하나로 25~26일 양일간 10개사씩 발표를 진행, 국내외 투자자로 구성된 멘토단이 심사를 통해 이날 우승 기업을 선정했다.

첫 날에는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브루나이, 라오스, 말레이시아, 한국 스타트업 등 총 10개사가 참여했으며 그 결과 항암제 및 노인성 질환에 적용 가능한 융합단백질 기반의 바이오 신약을 개발하고 있는 한국 스타트업인 (주)퓨전바이오텍이 우승했다.

(주)퓨전바이오텍은 울산과학기술원 자연과학부 교수로 재직 중인 김채규 대표가 2018년 9월에 창업한 기업이다. 김 대표는 미국의 정보 분석 서비스 기업인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에서 발표한 `2018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 연구자(Highly Cited Researcher·HCR)`에 선정된 바 있다.

피칭 2일차에는 싱가포르, 미얀마, 필리핀, 태국, 베트남, 한국 스타트업 등 총 10개사가 참여해 싱가포르 스타트업 지마트(Zeemart)가 우승했다. 지마트는 F&B관련 기업 간 거래(B2B) 플랫폼 기업으로 레스토랑과 식자재 공급 기업을 연결하고 주문부터 결재, 재고 관리 등을 하나의 시스템에서 수행할 수 있는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마트는 이번 기회를 계기로 협업 가능한 배달 플랫폼 및 식품 유통사 등 국내 파트너사를 발굴할 계획이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4차 산업혁명의 주인공은 스타트업이며 특별정상회의를 계기로 구축한 한, 아세안 스타트업 파트너십을 통해 한, 아세안 스타트업 간 교류, 협력이 크게 확대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5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