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 전용 바이오캡슐 개발, 12억두 시장 노린다”

0

유라이크코리아가 양(羊) 전용 바이오캡슐 개발에 성공하고 내년 상반기 호주와 뉴질랜드를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송아지용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를 통해 확보한 임상 데이터를 기반으로 3년간 연구개발을 거쳐 양 질병관리에 특화된 양 전용 바이오캡슐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김희진 유라이크코리아 대표는 “양 전용 IoT 헬스케어 기술이 전무한 축산 시장에서 양에 특화된 바이오캡슐 개발에 성공하게 됐다”며 “차별화된 질병케어 서비스를 제공해 프리미엄 니치 마켓인 양 관리 요구를 충족하고 전 세계 가축케어 기술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양 관리를 위한 경구투여용 바이오캡슐과 이를 포함한 질병 관리 시스템 특허 출원을 마쳤고 2020년 상반기부터 호주와 뉴질랜드 등 양 축산업에 특화된 오세아니아 시장, 양고기 소비 최대국인 중동 등 글로벌 양 시장에 공급할 예정이다.

유라이크코리아는 내년부터 양과 돼지, 말 등 다양한 축종을 대상으로 확장된 라이브케어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 라이브케어 EU 덴마크 법인과 브라질 법인 설립 마무리를 앞두고 있으며 11월 말까지 해당 해외 법인 추가 설립을 끝낼 방침이다.

About Author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