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원격회의 서비스 ‘스트럼’ 베타 오픈 앞둬

0

협업 문서 제작 툴 스트럼(Strum)을 운영하는 페이퍼리는 글로벌 시장 진출에 나서겠다고 4일 밝혔다.

스트럼은 클라우드 기반 실시간 커뮤니케이션 올인원 협업툴로 문서를 공유하고 작업하며 채팅, 음성, 영상통화까지 함께 할 수 있다. 빠른 렌더링 속도로 PDF와 오피스 문서도 신속 확인할 수 있으며 한 문서를 여러 사람이 동시 작업할 수 있다. 접목한 기술은 특허 출원을 마쳤고 내년 초 베타 서비스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창일 페이퍼리 대표는 “여러 협업툴이 나왔지만 이용자는 여전히 SNS, 이메일로 파일을 주고 받고 있다. 스트럼을 통해 수십 페이지에 달하는 문서 파일을 여러 명이 함께 보며 구체적으로 회의할 수 있는 효율적 협업 문화가 자리잡길 바란다”고 전했다.

About Author

민혜진 기자
/ minhj2241@venturesquare.net

도전과 실패에 보다 관용적인 사회를 꿈꿉니다. 지속가능한 스타트업 생태계가 우리 사회의 다양성을 키워줄 것이라 믿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