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동영상 뉴스에 AI 자동 자막 생성 서비스

0

네이버가 방송 뉴스 콘텐츠에 AI 기술 플랫폼인 클로바 엔진을 활용한 자동자막생성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네이버 웹과 앱을 통해 지상파 3사, 종편 4사, 보도채널 2사 등 방송 뉴스 영상을 AI 엔진이 생성한 자막과 함께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자동자막생성 서비스는 동영상 플레이어 오른쪽 하단 자막 기능을 통해 간단하게 설정할 수 있다.

이번 기능은 클로바 STT(Speech to Text) 엔진 고도화에 따라 선보인 것. STT는 음성을 문자로 변환하는 AI 기술로 음성 정보 매개 서비스의 핵심 기술 중 하나다. 내부 테스트 결과 AI 생성 자막 정확도는 92% 이상이라는 설명. 네이버 측은 긴 문장이 이어지는 영상 보도에 정확도 높은 자막이 가능한 이유로 단문 위주 STTd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장문 음성 받아쓰기에 특화한 음성인식 엔진인 클로바 NEST(Neural End-to-end Speech Transcriber)를 도입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네이버는 먼저 해당 기능을 웹과 네이버TV 앱에 적용한 데 이어 1분기 안에 네이버앱을 통한 동영상 뉴스 시청에도 활용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유봉석 네이버 서비스 운영총괄은 “앞으로도 뉴스만이 아닌 다양한 동영상 콘텐츠에 해당 기술을 통한 자막 서비스를 만나볼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