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 교육분야 디즈니 꿈꾼다 ‘마블러스’

0

가보지 않고 해외 어학연수를 다녀왔다는 말은 어불성설이다. 하지만 보는 것만으로도 어학연수를 다녀왔다는 건 말이 되는 시대다. 가상현실에 어학연수 환경을 옮겨오면서부터다. 마블러스는 실감형 기술과 머신러닝을 접목해 집, 학교, 회사 어디서든 해외 어학연수를 경험할 수 있는 모바일 영어 회화 학습 콘텐츠 ‘스피킷’을 개발했다.

스피킷은 ‘1초 만에 해외연수’를 콘셉트로 해외에서 쇼핑하기, 유명 관광지 여행, 파티 참여, 액티비티, 입국심사, 비즈니스 회화 등 다양한 에피소드를 360도 가상현실로 담은 영어 회화 교육 앱이다. 임세라 마블러스 대표가 국내 유명 학원에서 영어 강사를 하면서 겪은 고충을 사업 아이템으로 풀었다. 임 대표는 “해외 연수를 가는 것이 언어를 습득하는 데 가장 좋은 방법이지만 시간과 비용이 만만치 않았다”며 “가상현실과 인공지능을 활용하면 어디서든 해외에 간 것 같은 느낌으로 어학연수를 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마블러스는 실감형 콘텐츠와 감성 AI 기술을 접목했다. 감성 AI 솔루션은 음성, 비언어, 사회 감성 분석 및 실시간 피드백을 통해 음성, 비언어, 사회 감성 분석 및 실시간 피드백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영어 말하기 학습의 두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도울뿐 아니라 자신에게 맞는 정확한 학습 방법을 제시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콘텐츠는 VR, 모바일, 태블릿을 통해 학습이 가능하다. 100여 개의 다양한 상황을 360도 VR영상과 음성인식을 활용해 실제 대화 환경을 구현하고 해외에서 직접 촬영한 영상으로 몰입감을 높였다.

효과적인 학습을 위해 상황기반, 반응형, 대화형, 모방학습 콘텐츠도 제공하고 있다. 연령, 직군, 목적에 구애 받지 않고 콘텐츠를 활용할 수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임 대표는 “영상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상황에서 인물과 직접 대화하고 음성과 행동에 따라 다양한 스토리가 전개돼 모방학습을 할 수 있다”며 “초등학생부터 성인, 전 연령층에서 이용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현재 기초부터 비즈니스 영어회화, 영어 스피킹 시험 대비, 여행, 공항 심사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상황에서의 영어회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콘텐츠를 마련해뒀다.

VR 시장이 성장세인 것도 마블러스에겐 호재다. 5년 후 VR 소프트웨어 시장 규모는 35조원 대로 성장할 것으로 관측된다. 임 대표는 “국내 연평균 성장률로 보면 약 43%”라며 “전 세계적으로 VR AR 시장 규모다 2020년 1,200억 달러 성장을 예상하는 만큼 마블러스도 성장세에 맞춰 앞으로 더 큰 성장을 거둘 것”이라고 내다봤다.

마블러스는 추후 음성과 행동에 따라 학습 스토리가 달라지는 리액션 시나리오, 학습자 답변에 따라 학습 내용을 달리하는 콘텐츠, 비언어적 말하기 요소 분석 후 피드백을 제공하는 기술도 덧붙일 예정이다. 임 대표는 “향후 개발되는 기술을 바탕으로 사용자 요구에 맞는 다양한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VR을 시작으로 모바일, 태블릿, 웹 버전에서 콘텐츠를 활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사용자가 보유한 기기에서 사용경험을 최적화하고 사용 진입장벽을 낮추기 위해서다. 학습자 긴장과 스트레스를 낮추고 몰입도와 집중력, 참여도를 향상할 수 있는 학습 방법도 개발 중이다.

“가상 교육 분야의 디즈니 될 것” 임 대표가 밝힌 마블러스의 비전이다. 사용자에게 놀라움과 행복을 주는 자체 콘텐츠 역량을 바탕으로 가상 교육 분야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한다는 계획이다. 해외 연수를 대체할 수 있는 효과적인 가상 교육을 만드는 데도 집중할 예정이다. 임 대표는 “가상 교육 콘텐츠는 (일반 학습 대비) 3배 이상 높은 교육효과와 90%이상 비용 절감 효과가 있다”며 “가상 교육 콘텐츠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에게 양질의 학습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현재 마블러스는 일본, 중국, 유럽, 동남아, 중동 지역에 진출하며 세계 무대로 보폭을 넓혔다. 본격적으로 세계 시장 진입에 나선만큼 10년 이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한다는 게 임 대표의 목표다. 임 대표는 “10년 후에는 청년들이 가장 입사하고 싶은 기업 10위 안에 들고 싶다”며 “마블러스(marvelous) 의미처럼 훌륭한 기업으로 성장해 고객에게 질 좋은 콘텐츠를 선보이고 더 나은 가치, 놀라운 경험을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