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고, 2019년 거래액 1조 돌파

0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 바로고가 2019년 거래액 1조 원을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2018년 대비 97.2% 증가한 수치다. 거래액은 음식 등 바로고가 배달한 상품 가격의 총합이다.

바로고 거래액은 2017년 4,032억 원, 2018년 5,557억 원을 기록한 데 이어 지난해 1조960억 원을 돌파했다. 2018년 대비 지난해 거래액은 97.2% 상승했다.

바로고 배달 건수 역시 급증했다. 지난해 바로고 배달 건수는 5,692만 건으로, 2018년(3,032만 건)보다 2,660만 건 많았다. 바로고는 전국 물류망을 구축해 맥도날드, 버거킹, KFC, 파리바게뜨, 이마트24 등 2만 7,000여 제휴 업체에 배달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이태권 바로고 대표는 “바로고는 혁신을 거듭하며 매일 새로운 기록을 달성 중”이라면서 “급격하게 성장하는 배달시장에서 최상의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업계 구성원들이 서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5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