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봄 매칭 플랫폼 ‘맘시터’ 누적회원 50만 달성

아이돌봄서비스 매칭 플랫폼 맘시터가 누적회원 50만을 달성했다고 28일 밝혔다.

맘시터는 좋은 아이돌보미와 아이돌봄 일자리를 빠르고 쉽게 구할 수 있는 아이돌봄서비스 매칭 플랫폼이다. 지난 2016년 9월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2019년 한 해 동안 400% 성장세를 보였다 2019년 추정 거래액은 600억 원이다. 지난 3년간 50만 회원의 구인구직 건은 총 68만 건에 달했다. 매월 사용 후기는 1만 건씩 쌓인다. 현재 구직중인 시터 회원만 9만 명 이상으로 빠른 시일 내 아이돌봄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부모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맘시터를 운영하는 맘편한세상에 따르면 빠른 성장세의 배경은 회원 가입 시 본인 인증 필수 ▲시터 신원 보증을 위한 7가지 인증 시스템 ▲ 업계 최초의 맘시터 안전보험 도입 ▲ 회원 상호간 약속 불이행시 원스트라이크아웃제 운영 등 소통을 기반으로 신뢰를 쌓은 데 있다. 또한 전국적으로 서비스 이용이 가능해 아이돌봄 지원이 취약한 지역의 이용자에게서도 높은 점수를 받고 있다는 설명이다.

정지예 맘시터 대표는 “맘시터는 단기 일자리를 구하는 긱워커(GIG WORKER) 겨냥, 아이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시간 공유 플랫폼으로써 이용자들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맘시터만의 노하우를 담은 쉽고 빠르면서도 높은 신뢰감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2020년에도 연내 100만 회원 달성을 목표로 양적인 성장에 만족하지 않고 아이돌봄산업에 혁신을 선도해가는 기업으로서의 역할을 앞으로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