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방 살아보기 캠페인 시즌2 ‘성수동 살아보기’

0

직방은 오는 20일까지 살아보기 캠페인 두번째 시즌 성수동 살아보기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직방 살아보기 캠페인은 이용자에게 인기가 많은 지역의 집을 임대해 이용자가 직접 살아보게 하는 캠페인이다. 직접 살아보면서 본인에게 맞는 집과 동네가 어디인지를 결정할 수 있다. 보증금과 월세, 인테리어는 직방이 제공한다. 이번 캠페인 장소인 서울 성동구 성수동은 직방 이용자 투표를 통해 선정됐다. 직방에 따르면 성수동은 ‘한국의 브루클린’이자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멋이 있는 동네로 수제화 장인부터 크리에이터, 예술가 도시로 익숙하다. 공장을 개조한 트렌디한 카페가 있다는 점, 강남과 강북 어디든 30분 내로 움직일 수 있다는 점, 서울숲과 중랑천이 근처에 있어 도심에서도 숲과 자연을 만끽할 수 있다는 점도 특징으로 꼽았다.

이번 캠페인 참여 신청은 직방 앱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매물 3곳 가운데 마음에 드는 집을 선택하고 본인 인스타그램에 올려 성수동에 살고 싶은 이유와 적으면 된다. 당첨자는 3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4개월간 보증금, 월세 걱정 없이 원하는 집에서 살 수 있다.

한편 살아보기 캠페인 시즌1은 서울 마포구 망원동에서 진행됐다. 망원동에서 살고 싶은 이용자 5,300여 명이 신청했으며 취업준비생과 학생, 사회초년생이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참여했다.

About Author

민혜진 기자
/ minhj2241@venturesquare.net

도전과 실패에 보다 관용적인 사회를 꿈꿉니다. 지속가능한 스타트업 생태계가 우리 사회의 다양성을 키워줄 것이라 믿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